default_setNet1_2

제4기 가스기술기준위원회 올해 운용방향 공유

기사승인 [487호] 2018.02.13  21:54:21

공유
default_news_ad1

- 워크숍 개최…기준위원 및 분과위원 등 90여명 참석

▲ 제4기 가스기술기준위원회들이 워크숍을 마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

[이투뉴스] 가스기술기준위원회(위원장 이광원)가 한자리에 모여 올해 운용방향을 공유했다.

지난 9일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열린 가스기술기준위원회 워크숍에는 산·학·연 최고의 전문가로 구성된 제4기 기준위원 및 분과위원 90여명이 참석해 현황을 공유하고 향후 계획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또한 신규 위원이 KGS 코드 제도를 이해할 수 있도록 KGS 코드 및 위원회 운영현황을 소개하고, KGS 코드와 가스기술기준위원회 현황을 위원들에게 전달했다.

위원회 법률자문을 맡은 곽규은 변호사는 ‘KGS 코드의 법적 의미’라는 주제로 강연을 하며 강제 기준인 KGS 코드의 사회적 파급력과 위원심의 활동의 중요성을 알렸다.

이광원 위원장은 이번 워크숍에서 투명성과 독립성, 신속성을 제4기 위원회가 나아갈 방향으로 제시하고, 최고의 전문지식으로 기준을 만들어야 하며 엄격한 윤리 의식을 갖고 위원회 활동에 임해주길 당부했다. 또한 급변하는 기술이 발전하고 확산할 수 있도록 현실을 기준에 신속하게 반영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제4기 가스기술기준위원회는 2017년 12월부터 2020년 11월까지 3년 동안 가스안전 분야의 기술기준인 KGS 코드를 이끌어가게 된다.

채제용 기자 top27@e2news.com

<ⓒ이투뉴스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빠르고 알찬 에너지·경제·자원·환경 뉴스>  
<ⓒ모바일 이투뉴스 - 실시간·인기·포토뉴스 제공 m.e2news.com>  

채제용 기자 top27@e2news.com

<저작권자 © E2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33

인기기사

ad30

포토

1 2 3
set_P1
ad3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2
default_bottom
#top